특허청, 특허정보검색서비스개선을 위한 다양한 목소리 듣는다

프레스뉴스 / 기사승인 : 2022-06-24 12:10:50
  • -
  • +
  • 인쇄
특허정보검색서비스(KIPRIS) 이용자를 위한 간담회 개최
▲ 특허청

특허청은 특허정보 검색서비스의 개선을 위한 특허 정보검색서비스(이하 KIPRIS) 이용자 간담회를 6월 24일(금) 14시 특허청 서울 사무소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특허청은 2000년부터 누구나 특허・상표・디자인 등 국내외 특허 데이터를 검색하고, 심사처리상황 등 부가정보를 확인할 수 있도록 특허정보검색서비스(KIPRIS)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특허정보검색서비스(KIPRIS)를 활용하면 과거 신청・등록된 유사한 특허・상표・디자인을 확인할 수 있어, 연구개발(R&D) 투자중복을 방지하면서 지식재산권의 등록가능성을 높일수 있어 이용량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으며, 현재 연간 100만명 이상이 특허정보검색서비스(KIPRIS)를 방문하고 있다.

이용자 수가 증가할 뿐 아니라, 이용자의 구성도 다양해지고 있다.

과거에는 특허사무소 및 기업의 특허담당자가 선행기술을 조사하기 위하여 서비스를 주로 이용하였으나, 최근에는 특허데이터를 활용한 창업 등이 증가하고, 특허・상표 신청량이 늘어나는 등 지식재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학생 등 일반 개인 이용자가 특허정보검색서비스(KIPRIS)를 이용하는 비중이 확대(‘12년 17%→’21년 25%) 되고 있다.

서비스 이용자가 다양해지면서 보다 쉬운 검색, 모바일에서의 서비스 편의성 개선 요청 등 이용자의 요구 또한 다양해지고 있다.

이에 따라 특허청은 기업 사용자, 개인 사용자, 특허사무소 등 다양한 이용자 그룹의 의견을 청취하여 쉽고 편리하게 특허데이터를 검색・활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개선하기 위하여 간담회를 마련했다.

더불어, 민간에서 특허분석 서비스 시장이 확대되는 것을 고려하여 민간 특허분석 서비스시장이 발전할 수 있도록 특허 검색서비스에서의 공공과 민간의 역할에 대해서도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특허청 김기범 정보고객지원국장은 “특허정보검색서비스(KIPRIS)는 일반국민이 특허데이터를 접할수 있는 가장 쉬운 경로라고 하면서, 간담회를 통해 이용자 의견을 수렴하여 과학기술 및 산업발전을 위하여 특허데이터가 더 많이 활용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프레스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댓글 0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