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사회서비스원, 장애인활동지원서비스 역량 높인다

프레스뉴스 / 기사승인 : 2022-05-13 19:40:09
  • -
  • +
  • 인쇄
서울특별시남·북부지역장애인보건의료센터와 ‘장애인 건강권 증진’ 업무협약
▲ 서울시청사

서울시사회서비스원(대표 황정일)이 서울특별시남·북부지역장애인보건의료센터와 13일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

서울남부센터(센터장 이시욱)는 보라매병원 소속이며, 서울북부센터(센터장 이규범)는 서울재활병원 소속으로 운영하고 있다.

협약에 참여하는 기관은 종사자 역량 강화의 중요성을 인지, 전문적인 교육 운영과 이를 통한 지역 장애인 건강권을 증진하고자 협력관계를 맺는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장애인 관련 종사자 등의 역량 강화를 위한 상호 협력, △장애인 건강과 관련한 업무에 대한 상호 협력 등이다.

협력의 첫걸음인 역량강화 교육은 오는 6월부터 서사원 돌봄종사자(장애인활동지원사, 요양보호사)를 대상으로 이뤄지며, 서울남·북부센터 연계 전문강사진이 진행한다.

장애인활동지원사 대상 주요 교육 주제는 △발달장애인 도전적 행동의 이해, △ 발달장애인 의사소통 방법 등이며, 요양보호사 대상 주요 교육 주제는 △응급상황 대처, △인지장애 관리, △감염병 예방 등이다.

이와 함께 서사원은 근로자의 건강한 마음가짐이 더 나은 장애인활동지원서비스로 이어질 수 있도록 스트레스 관리, 우울증 예방 등 정서 관리 교육도 추가로 진행한다.

한편 서사원은 이용자가 원하는 방식으로 장애인활동지원을 포함한 돌봄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현재 제한된 서비스를 할 수밖에 없는 9 to 6(9~18시)의 근무시간 체계를 개선하여 24시간 돌봄서비스가 지원되도록 계획 중이다.

이시욱 서울남부센터장은 “돌봄에 있어 종사자의 보건의료 역량은 매우 중요하다.”며 “앞으로 최신 지식과 견문을 포함한 올바른 보건·의료적 정보 전달 및 맞춤형 통합 돌봄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규범 서울북부센터장은 “공신력있는 기관인 서울시사회서비스원과의 협약으로 장애인 건강권 향상에 기여하게 되어 기쁘다.”며 “장애인 건강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이야기했다.

황정일 서사원 대표는 “서울남·북부센터 연계 전문 강사진의 교육을 통해 서사원 전문서비스직이 전문가로 한 단계 더 발전할 수 있길 바란다.”며, “이용자 맞춤형 돌봄서비스로 장애인 건강권을 높일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프레스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댓글 0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