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민선7기 2년 평가 듣는 ‘단소리 쓴소리’ 개최

/ 기사승인 : 2020-06-19 16:57:26
  • -
  • +
  • 인쇄
전문가, 청년, 마을활동가와 함께 향후 구정발전 모색


동구, 민선7기 2년 평가 듣는 ‘단소리 쓴소리’ 개최


광주 동구가 산수동 푸른마을공동체센터 대회의실에서 민선7기 2년 평가를 위한 ’단소리 쓴소리‘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구정자문 및 정책제안기구인 동구발전혁신위원회 주관으로 개최된 이날 토론회는 ‘함께 걸어온 2년, 함께 나아갈 2년’이라는 주제로 향후 구정의 비전과 방향을 모색하는 소통의 장으로 꾸며졌다.

특히 이번 토론회는 기존의 공무원들만 참석하는 성과위주의 보고가 아닌 각 분야의 전문가, 마을·청년활동가 등 다양한 계층의 목소리를 들을 수 있는 뜻깊은 시간으로 구성됐다.

토론회는 코로나19 감염방지를 위해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했으며 사전 주민 설문조사와 인터뷰를 통해 주민의견 수렴 등 내실 있는 토론회 준비에 만전을 기했다.

지난 4일부터 12일까지 동구주민 503명이 참여한 가운데 실시한 모바일 앱 ‘두드림’ 민선7기 2년 평가 설문조사에서는 2년 동안 구정운영을 잘했다는 응답이 86.5%로 만족도가 크게 나타났다.

가장 잘한 정책사업 분야로는 도시환경분야가 손꼽혔으며 앞으로 역점 추진해야 할 사업으로는 문화전당권역 도심관광 활성화, 창업활성화 등 일자리창출, 사람중심 인문도시 조성 순으로 조사됐다.

토론회 현장에서는 마을사랑채를 기반으로 한 동구만의 주민자치회 구축 및 전환 비대면 생활매뉴얼 개발 등 포스트코로나시대 대비책 필요 민선7기 공약사업의 심도 있는 논의를 위한 사전 분과회의 개최 등 향후 2년 구정운영 방향에 대한 다양한 의견이 제시됐다.

좌장을 맡은 김영집 동구발전혁신위원회 위원장은 “동구발전혁신위원회의 창의·혁신적인 자문·제안으로 남은 2년 동안 구정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성실히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임택 동구청장은 “민선7기 2년을 맞아 각 분야 전문가와 주민들에게 다양한 정책조언을 듣는 뜻깊은 자리였다”며 “토론회와 설문조사에서 나온 주민의 쓴 소리를 명심해 향후 2년 동안 혁신적인 구정운영으로 한 단계 도약하는 동구를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프레스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