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시, “깨끗한 축산농장” 추가 지정으로 축산환경 개선 박차

정재학 기자 / 기사승인 : 2021-09-15 10:23:00
  • -
  • +
  • 인쇄
▲'깨끗한 축산농장' 추가지정 혐판 및 지정서 전달(사진제공=사천시)
[프레스뉴스] 정재학 기자=사천시가 축산악취와 환경오염에 대한 민원이 전혀 없는 ‘축산환경 청정도시’로 거듭나고 있다.


15일 시에 따르면 영호축산(곤양면), 동일축산(서포면), 이동한농장(사남면) 등 3곳을 올해 하반기 ‘깨끗한 축산농장’으로 추가 지정해 현판 및 지정서를 전달했다.

이로 인해 사천시 관내 ‘깨끗한 축산농장’은 이번에 추가 지정된 3곳을 포함해 모두 13곳으로 늘어났다.

‘깨끗한 축산농장’은 문재인 정부 100대 국정과제 중 하나로, 축산 악취와 환경오염 없는 깨끗한 축산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농장 지정을 유도하고 있는 중점사업이다.

깨끗한 축산농장 지정은 △위생상태 △악취발생 여부 △분뇨관리상태 △악취저감 시설가동현황 △깔짚 관리 상태 등 환경관리 전반(12개 항목)에 대한 현장 평가에서 100점 중 70점 이상이어야 한다.

깨끗한 축산농장으로 지정된 농장은 5년간 효력이 유지되며, 그 후 연 2회 평가를 통해 지속적으로 ‘깨끗한 축산농장’ 지정을 유지한다.

시는 깨끗한 축산농장을 대상으로 농가 경쟁력 확보를 위한 농장지원과 양질의 가축관리에 대한 홍보를 적극적으로 실시하지만, 관리가 미흡한 농가는 지정을 취소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깨끗한 축산농장 지정은 축산환경 개선을 위한 축산농가의 자발적인 노력으로 국민에게 사랑받는 축산업으로 발전하는 계기와 축산업의 국제 경쟁력 제고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프레스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댓글 0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