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추석 특별방역대책 26일까지 2주간 실시

프레스뉴스 / 기사승인 : 2021-09-15 12:05:22
  • -
  • +
  • 인쇄
백신 접종완료 또는 진단검사 후 최소인원으로 고향 방문 권고


안성시는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산세가 계속 이어지는 가운데 추석 연휴를 앞두고 지난 13일부터 오는 26일까지 2주간 추석 특별방역대책을 시행 중이라고 밝혔다.

백신 접종완료 또는 진단검사 후 최소인원으로 고향 방문을 하고, 귀가 후 집에 머물며 증상 관찰 및 적극적 진단검사를 받아야 한다.

사회적거리두기 4단계 지역의 경우 사적모임은 18시 이전 4인까지, 18시 이후 2인까지만 가능하나 예방접종완료자(주간 2명, 야간 4명)와 함께하는 경우는 식당·카페 및 가정에서만 6명까지 모임이 가능하다. 특히 추석 연휴 기간 전후(9.17.~9.23.) 직계가족의 가정 내 모임은 접종 완료자 포함 최대 8명까지 허용된다.(예방접종 미완료자 4명까지 가능)

9월 13일 18시 기준 안성시 백신접종 대상자 17만4333명 중 71.3%인 12만4346명이 1차 접종을 완료했으며, 접종 완료자는 7만3325명으로 42.1%다

정혜숙 안성시보건소장은 “부모님이 백신 미접종자인 경우에는 추석 연휴에 고향 방문을 자제하는 것이 가족 모두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는 길”이라며, “고향방문 후에는 적극적으로 진단검사를 받아 안전한 추석명절을 보내기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출처 : 경기도 안성시]

[저작권자ⓒ 프레스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댓글 0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