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전국 최초 저신용 소상공 대출이자 전액 지원

프레스뉴스 / 기사승인 : 2021-10-14 17:34:13
  • -
  • +
  • 인쇄
서민금융진흥원 미소금융 전북익산법인과 협약, 운영자금 대출 소상공인 이자 전액 지원


익산시청


익산시가 개인신용 평점이 낮아 대출이 꽉 막혀있던 저신용 소상공인들에 자금 물꼬를 튼다.

시는 개인신용평점 709점 이하(기존 신용등급 7~10등급)인 저신용 소상공인의 경영안정자금 대출을 돕기 위해 서민금융진흥원 미소금융 전북익산법인과 업무협약을 맺고운영자금 대출을 이용하는 저신용 소상공인의 이자를 전액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서민금융진흥원 미소금융 전북익산법인에서 시행하는 최대 2천만원 운영자금 대출의 이자 4.5%(3개월후 3.5%)를 익산시에서 전액 지원하여 시중 은행 등으로부터 대출이 어려운 저신용 소상공인은 이자 부담없이 대출이 가능해졌다.

시는 2015년도부터 익산시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사업을 신용등급 4~7등급을 대상으로 확대추진하였으나 신용보증재단에서 7등급까지만 보증해주도록 규정하고 있었다. 이에 따라 8등급 이하는 특례보증이 불가하며 타 은행권에서도 대출가능 등급이 제한되고 있는 실정으로 시는 이들 저신용 소상공인의 긴급 경영자금난 해소를 위해 대출 지원에 나선 것이다.

시는 코로나19로 인한 자영업자 피해 및 소상공인 경영 정상화를 위한 지원대책으로 저신용(7~10등급) 소상공인을 위한 이자 전액을 지원하기 위해지난 1회 추경에서 예산 6천만원을 확보했다. 지난 8월 서민금융진흥원 미소금융 전북익산법인과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전국 최초로 저신용 소상공인 이자 전액 지원사업에 앞장섰다.

저신용 소상공인 이자전액 지원사업의 지원대상은 지난 8월 협약 이후 서민금융진흥원 미소금융 전북익산법인에서 운영자금 대출을 이용한 관내 3개월 이상 사업을 영위하는 개인신용평점 709점 이하(기존 7~10등급)인 소상공인이다.

지원신청은 익산시 창인동에 위치한 서민금융진흥원 미소금융 전북익산법인 방문을 통해 상담 및 심사, 약정체결, 대출 실행 처리를 원스톱으로 진행되며, 신청 관련 자세한 사항은 전화 063)852-4045~4047로 문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심각한 경영난 속에서도 방역지침에 따라주고, 묵묵히 자신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해주는 소상공인에게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면서 ‘하루 빨리 코로나19가 종식되어, 코로나 이전의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소상공인에 대한 실질적인 지원정책을 발굴․추진하는데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출처 : 전라북도 익산시]

[저작권자ⓒ 프레스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댓글 0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