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단기일자리 확대로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다

프레스뉴스 / 기사승인 : 2021-05-04 18:54:29
  • -
  • +
  • 인쇄


김제시청


김제시는 단기일자리인 희망근로 지원사업 추진을 통해 코로나19등으로 침제된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2021년도 희망근로 지원사업은 경제적 여건이 어려운 취업취약계층 및 코로나19로 인한 장기실업자 및 무급휴직자 등을 위한 사업으로 지난 4월 29일부터 9월 30일까지 실시한다.

이 사업은 3개 유형에 56명이 참여하며 △백신접종 지원사업 25명 △보건소 생활방역 지원사업 22명 △읍면동 생활방역 지원사업에 9명이 각각 배치되었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코로나19로 많은 김제 시민들이 어려운 상황에 처한 가운데, 이 사업이 조금이나마 시민들에게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기회중 하나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에 처한 시민뿐만 아니라 많은 김제 시민들이 안정적인 일자리를 찾아 희망적인 삶을 살 수 있도록 더 많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제시는 희망근로 지원사업 외에도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 지역방역 일자리사업, 공공근로사업을 추진하여 상반기에 총 120명에게 안정된 일자리를 제공하고 있으며, 이외에도 지속적으로 지역 주민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힘쓸 계획이다.


[뉴스출처 : 전라북도 김제시]

[저작권자ⓒ 프레스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댓글 0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