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퍼 '아우릴고트·던밀스', 오늘 맞붙는다

프레스뉴스 / 기사승인 : 2021-10-22 09:24:03
  • -
  • +
  • 인쇄
'쇼미더머니10'


'쇼미더머니10' 4회. 2021.10.21. (사진 = 엠넷 제공)


떠오르는 신예 래퍼 아우릴고트와 마초 래퍼로 통하는 베테랑 던밀스가 1대1 랩 대결을 벌인다.

아우릴고트와 던밀스는 22일 오후 11시15분 방송되는 엠넷 '쇼미더머니10' 4회에서 맞붙는다.

이날 두 실력파 래퍼들은 프로듀서 토일의 비트에 맞춰 각자의 장점을 극대화한 랩과 중독성있는 후크를 선보인다. 프로듀서 코드군스트는 "이뤄지면 안 되는 대결"이라며 해당 배틀을 빅매치로 규정했다.

'1대 1배틀'은 '쇼미더머니' 시리즈의 대표 코너다. 강자끼지 경합하더라도, 한명은 탈락해야 해 긴장감이 높았다.

이번 시즌에 '프로듀서 패스'가 도입돼 아까운 래퍼 구제에 나섰다. 우열을 가릴 수 없을 정도의 기량을 보여준 팀은 탈락자 없이 두 명의 래퍼가 모두 생존할 수 있다.

지난 15일 3회 말미에서는 쿤타와 언오피셜보이가 완성도 높은 무대를 보여주며 자이언티&슬롬 팀의 프로듀서 패스를 받았다.

새롭게 도입된 룰 덕분에 누리꾼들의 호평도 이어지고 있다. '언오피셜보이 vs쿤타 배틀'의 풀버전 영상은 단일 영상으로 조회수 200만회를 넘기기도 했다.


[뉴스출처 : 김영일기자]

[저작권자ⓒ 프레스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댓글 0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