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과수 화상병 발생 대응을 위한 모의훈련 실시

프레스뉴스 / 기사승인 : 2021-07-22 12:16:21
  • -
  • +
  • 인쇄
식물 방제관 중심으로 실제상황 발생에 대한 대처 준비 시행


남원시농업기술센터가 실제 과수 화상병 발생에 대비해 빠르고 정확한 현장 대응을 위해 화상병 발생 시 대처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작년과 다르게 다발생지역인 충청도를 벗어나 경상북도까지 화상병이 발생함에 따라 남원시농업기술센터를 비롯한 농촌진흥청에서 경각심을 가지고 대응 태세를 강화하기 위해 현장 대응 훈련이 진행됐다.

이번 모의 훈련은 농가의 화상병 발생 접수부터 현장지원과 직원 중심으로 농가 신고 접수 → 현장 방문 → 의심주 채쥐 → 현장 진단 → 통제선 설치→ 과수 수령확인 등 현장 대응을 시작으로 손실보상금 지급 서류 작성까지 화상병 발생 시 모든 일련의 과정을 수행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에 발을 맞춰 남원시 농업기술센터는 올해 초 신속 대응을 위한 표준운영절차를 작성하였고 사과·배 전 과원을 정밀 예찰 조사를 실시하여 예방체계 구축을 마련하였다.

또한 남원시농업기술센터에서는 “국가 금지 병해충으로 분류되고 있는 ‘과수 화상병’은 나무의 신초가 타들어가듯 지팡이처럼 구부러지는 형태가 나타나고 잎의 가장자리에서 엽맥을 따라 흑색 병반이 보이며줄기와 열매 등에서 진액이 흘러나오는 증상이 나타난다. 이러한 의심주 발견 시 즉시 가까운 읍면동 농민상담소 및 농업기술센터로 신고해 달라“고 당부 했다.


[뉴스출처 : 전라북도 남원시]

[저작권자ⓒ 프레스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댓글 0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