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미크론 확산” 나주시, 잠시 멈춤·생활방역 동참 요청

강래성 기자 / 기사승인 : 2022-01-14 14:49:48
  • -
  • +
  • 인쇄
일반 감기 오인, 전염력 강한 오미크론 누적 확진자 48명 … 이번 달 144명 확진
강인규 시장 “선제검사·타 지역 방문 자제·백신접종 당부, 방역 총력 다할 것”

▲ “모임·이동 잠시 멈춤” 나주시, 오미크론 방역 동참 캠페인/나주시 제공

 

[전남=프레스뉴스] 강래성 기자= 전라남도 나주시가 코로나19 변이바이러스인 ‘오미크론’ 확산 차단을 위한 생활방역 준수와 타 지역 방문 및 모임 자제 등 ‘잠시 멈춤 운동’의 참여를 요청했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14일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가 우리 지역에 급속도로 확산되는 위태롭고 엄중한 상황”이라며 긴급 호소문을 발표했다.

강 시장은 이를 통해 최근 급격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는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한 시민들의 적극적인 방역 협조를 요청했다.

시에 따르면 지난 2020년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 이후 현재까지 641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특히 2022년 새해 시작 후 2주 만에 144명 확진자가 발생하는 등 급격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이 중 오미크론 확진자는 48명으로 무증상인 경우가 많고 전파력이 빨라 지역 확산세가 더욱 거세지고 있다는 분석이다.

강 시장은 “지금 확산세를 멈추지 못하면 그토록 바라던 일상은 더욱 멀어지고 생업에 더 혹독한 겨울이 찾아올 수 있다”며 “설 명절까지 ‘잠시 멈춤’ 운동에 적극 동참해주길 바란다”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감기와 같은 가벼운 증세라도 선제 검사를 받고 KF94이상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해주길 바란다”며 “방역망이 회복될 때까지 타 지역 방문과 각종 행사, 사적 모임 등은 가급적 잠시 멈춰주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어 “백신 접종은 새로운 변이바이러스 유행에 대응할 수 있는 최선의 방법이자 코로나19 사태 종식을 위한 생활방역의 실천”이라고 강조했다.

강 시장은 “12만 시민이 우리 사회 안전을 지키는 방역 사령관이 되어주길 바란다”며 “시민들이 건강한 일상을 되찾는 그 날까지 혼신의 힘을 다해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프레스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댓글 0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